서경석도 본 공인중개사 시험, 직접 치러보니…”너 마저, 넘사벽”

오전 11시 10분 시험을 치르고 나오다 만난 여성 김모(24)씨는 아버지와 함께 서울 성동구에서 한 시간가량 차를 몰고 인천 시험장까지 왔다. 아버지 김씨가 시험 준비를 시작했을 무렵인 2018년에는 공인중개사 시험 응시생이 32만2577명이었다. 심교언 건국대학교 부동산학과 교수는 “공인중개사 시험 응시생 수는 부동산

source 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3908420&cloc=rss-most_view-total_list

[단독] 옵티머스 수사문건 “이혁진 지시 감히 거역 못했다”

국민의힘 ‘라임·옵티머스 권력비리 게이트 특위’가 30일 옵티머스자산운용의 김재현(구속) 대표에 대한 수사 의뢰서와 이혁진(해외도주) 전 대표에 대한 기소중지 결정서를 입수했다. 옵티머스 전·현직 대표인 두 사람은 2018년 3월 21일 임시주주총회에서 충돌했는데, 회사를 빼앗긴 이 전 대표는 다음 날 문재인 대통

source 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3908285&cloc=rss-most_view-total_list

4위 확정에 폰 던진 LG팬…차명석 단장 “충분히 이해. 폰 1대 드리겠다”

정규시즌 최종전에서 9위 SK와이번스에 패해 리그 4위로 시즌을 마감한 LG트윈스 경기력을 두고 차명석 단장이 “팬들의 마음을 인정하고 이해한다”고 말했다. 차 단장은 “우리가 2위를 할 수 있었는데 한화전과 SK전, 두 경기에 대한 실패로 4위를 해 와일드카드 결정전을 치를 수밖에 없게 됐다”며 “팬들이 많이 흥분되고

source 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3908486&cloc=rss-most_view-total_list

국민의힘 “문 대통령, 서울·부산시장 공천 동의했는가”

국민의힘은 31일 더불어민주당이 당헌 서울·부산시장 공천을 위해 당헌 96조2항의 개정을 추진하는 것에 대해 “이 조항은 ‘문재인 조항’인데 문재인 대통령은 5년 전 밝힌 소신이 왜 뒤바뀌었는지, 이유가 있는지 국민께 소상히 설명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예령 국민의힘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96조2항은 문 대통령이 (새정치민주연합) 대표이던 시절 그의 주장으로 들어간 조항인데, 문 대통령이 만든 규정을 이낙연 민주당 대표가 뒤엎고 있는 모양새”라며 “그래서 문 대통령의 응답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김 대변인은 “여당은 마치 이 조항이 없었던 듯, 슬며시 후보자를 내려는 꼼수를 부리고 있는데 대통령도 동의했는지 궁금하다”며 “대통령이 동의한 결과라면 대통령의 지지자들과 국민이 실망하고 배신감을 느낄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from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https://ift.tt/3jJiaTD

“바이든 당선 땐 대외정책 급변, 쿼드도 TPP처럼 사라질 판”

미국 대선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이제 2주도 남지 않은 상황이지만 여전히 결과를 예측하기는 이르다. 주요 여론조사 결과는 민주당 조 바이든 대선후보가 오차 범위 밖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오고 있다. 하지만 선거를 결정짓는 핵심 지역에서는 그 차가 크지 않다. 특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거친 말과 행동으로 공개적으로 지지 의사를 밝히고 있지는 않지만, 정작 투표장

from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https://ift.tt/3kL7LIp

일과 휴가의 병행 ‘워케이션’ 시대, 멀지 않았다

관광지로 유명한 지방에서 작은 호텔을 운영하고 있는 김상훈 씨는 최근 자신의 호텔 안 커피숍 의자를 대거 교체했다. 기존 카페용 의자를 장시간 앉아서 노트북컴퓨터로 작업할 수 있도록 팔걸이가 있는 기능성 사무용 의자로 바꾼 것이다. 객실 인테리어도 디지털 노마드 분위기에 맞춰 리모델링 중이다. 왜냐하면 일주일 후 L전자 마케팅 부서 프로젝트팀 40명이 6개월간

from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https://ift.tt/31ZeiIe

류중일 “4위 아쉽고 팬들에게 죄송…끝까지 후회 없는 경기 할 것”

류중일 LG 트윈스 감독이 2020시즌을 4위로 마친 것에 아쉬움을 드러냈지만 포스트시즌에서 후회 없는 승부를 펼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류중일 LG 감독은 3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팀 훈련 후 인터뷰에서 “정규시즌 최종 4위로 마감했는데 굉장히 아쉽고 LG 팬들에게 실망감을 드려 죄송하다. 내일부터 와일드카드 결정전이 시작하는데 모든 경기가 끝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 끝까지 후회 없는 경기를 하자고 했다”고 말했다. 정규시즌을 4위로 마친 LG는 1일 홈인 잠실구장에서 5위 키움 히어로즈와 2020 신한은행 SOL KBO 와일드카드 결정전 1차전을 치른다. LG는 케이시 켈리를 선발로 내세운다. 류 감독은 “(켈리가) 준비를 잘했으니까 잘 던질 것으로 믿는다”며 “에이스로서 본인의 이닝과 투구를 잘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LG는 정규시즌에서 키움을 상대로 6승10패로 고전했다. 류 감독은 “키움은 상대하기 까다로운 팀이다. 투수도 좋고 좋은 타자도 많다”며 경계했다. 류 감독은 키움

from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https://ift.tt/3mQUAGD